KMUG

Korean Macintosh User Group

어도비, 새로운 오픈 소스 서체모음 ‘본명조’ 발표

구글과 한중일 서체제작사들과의 협업 통한 두 번째 오픈 소스 서체 개발 프로젝트

서울, 2017년 4월 4일 — 어도비가 오늘 한국어를 비롯, 중국어, 일본어를 동시에 지원하는 오픈 소스 서체 ‘본명조(Source Han Serif)’를 발표했다. ‘본고딕(Source Han Sans)’의 자매 서체로 개발된 본명조는 어도비 타입킷( https://typekit.com/fonts/source-han-serif-korean )과 오픈소스 공유 웹사이트 깃허브(GitHub : https://github.com/adobe-fonts/source-han-serif/tree/release/ )를 통해 모든 사용자에게 무료로 제공된다.

본명조는 본고딕과 마찬가지로 단일 서체 모음 안에서 한국어, 중국어 간체, 중국어 번체, 일본어 등 4개의 동아시아 언어와 더불어 라틴어, 그리스어 및 키릴 등 서양 언어권 글리프도 제공한다. 또한, 서체 당 7가지 두께로 표현되는 65,535개 글리프가 제공된다. 한국어의 경우, 자주 사용되는 한글 음절 및 결합된 자모와 함께 모든 현대 기호, 문자 및 음절을 지원한다. 따라서, 디자이너와 컨텐츠 제작 개발자들은 언어에 상관없이 단일 서체를 사용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언어별로 사용 가능한 서체를 찾아야 하는 불편을 덜 수 있다.

어도비와 구글의 협업을 통해 진행된 이 서체 개발 작업에는 국내 산돌커뮤니케이션( http://www.sandoll.co.kr/ )을 비롯, 일본의 이와타(Iwata http://www.iwatafont.com/en/ ), 중국의 창저우 시노타입(Changzhou SinoType) 등 한중일 서체개발업체들이 참여했다.

https://source.typekit.com/source-han-serif/kr/

iPad 5세대 Wi-Fi 분해 - iFixit arrow-right
Next post

arrow-left iOS 10.3.1 업데이트 배포 - 보안 버그 수정
Previous post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